완도

‘티켓 하나로 관광지 6곳을’ 완도 투어패스 출시

연말까지 시범운영…할인가 9900원

모바일티켓 한 장으로 하루 동안 완도 관광지 6곳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‘투어패스’가 출시됐다.
완도군은 11일 모바일티켓으로 완도지역 유료 관광지 6곳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 ‘완도 투어패스’ 상품을 개발해 연말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.
완도 투어패스는 하루(24시간)동안 사용 가능하며 가격은 대인 기준 정상가에서 45% 이상 할인된 9900원이다.
투어패스 구매는 10여 개 오픈마켓과 소셜커머스, 여행 예약 플랫폼 판매채널에서 할 수 있다.
패스권 사용이 가능한 관광지는 완도타워, 청해포구 촬영장, 모노레일, 장보고기념관, 해양생태전시관, 어촌민속전시관이며 옵션 상품으로 짚라인 체험 할인권도 판매한다.
완도군은 향후 해양치유산업 유료체험 프로그램과 2021년 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입장권 등을 완도의 유료 관광지들과 결합하는 등 방문 지역을 확대할 방침이다.
군 관계자는 “완도투어패스를 통해 완도 관광을 활성화시키고 섬지역 상품도 추가할 계획이다”며 “올해 시범 운영에 이어 내년부터 상품을 본격 출시할 예정이다”고 말했다. /허기백 기자